Monday, January 14, 2019

Korean Culture Presentation at Round Rock Public Library

Delightful presentation at Round Rock Library today. Many children and their parents attend today and we just had blast.  All the children wants me to write their name in Korean and it was overwhelming for me, one Korean lady who brought her daughter helped me. All the girls wants to try outfits too and everyone had to wait for their turn. But the boys were to shy to try. Surprisingly attentive and they just loved Korean Drum dance.  I brought another drum with me for them to play, it was a hit. They were pretty good.  It is such a pleasure to work with kids. Their bright eyes and beautiful laughter fills my heart with joy.

오늘 라운드락 도서관에서 한국문화 강의가 있었다. 아이들이 생각보다 많이와서 부모들이랑 아이들이랑 완전히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세종대왕 소개 때 아이들이 전부다 이름을 한글로 써달라해서 줄을 서서 기다리는 바람에 마침 거기에 왔던 한 한국 엄마의 도움을 받아야했다. 정신이 쏙 나가게 만들었지만 한국 이름표를 달고 방방 뛰는 모습들이 어찌나 귀여운지.. 여자 아이들은 모두 한복을 입어볼려고 줄을 섰지만 남자 아이들은 부끄러워서 싫다고 했다. 하하  연습용으로 가져간 장구를 모두다 쳐보고 즐거워하며 웃는 아이들의 밝은 눈망울과 웃음이 강의실을 가득메운 즐거운 강의였다.















Friday, January 11, 2019

Cultural Presentation at Claremont

Cold rain and gloomy day but bright laughter and color at Claremont. Met Mr. Peckham and Mr. Maeso who was Korean War Veteran. Made a plan to go back to visit them and hear the more stories about Korea in 1950's. I really wish I can do something for them by contacting Korean Consulate in Houston. Feel like it is my job to find Korean War Vet and do "something". The audience was delightful and we all had a good time.  Can't wait to meet two gentlemen again.

춥고 종일 비오는날이었지만 클레어몬트에서는 한시간 동안만이라도 밝은 웃음과 환한 컬러를 선물했다.  한국전쟁 참전용사 두분을 만났는데 한분은 아주 흥미있는 분이다.  이달 말쯤 다시 방문해서 한국전쟁시의 사진과 비디오를 직접 찍은 것을 보기로 했다.  내가 다니는 곳마다 가끔 만날수 있는 한국전쟁 참전 용사들.. 휴스턴의 영사관에 일일이 보고하는 것이 나의 일이고, 정말 그들을 위해 작은 메달이나마 꼭 수여할수 있게 되기를 진심으로 바란다. 오늘 모인 분들은 정말 밝게 웃어주어서 나도 참 즐거운 시간을 보낸 날이었다.










Thursday, January 10, 2019

Cultural Presentation at Highland Estates

Another fun time at Highland Estates.
Even after the presentation the audience stayed and did not leave, I performed another short fan dance for them.  One lady asked me that should she pay for my dance and I told her "sure! I will pass a hat after." and that cute lady left before my dance finished. It was so funny we all laughed. I should not joke too much.

하이랜드 에스테이트 에서 문화 강의를 하고 왔다.  한시간 짜리 강의가 끝나고도 도무지 아무도 일어나지를 않고 짐 챙기는것을 보고 계셔서 하도 미안해서 춤 하나를 더 추어 드렸다.  춤 추고나면 공연비 걷느냐고 물어보시는 할머니가 계셔서 물론이지요 했더니 춤이 끝나기 전에 일어나 나가셔서 얼마나 웃었는지 모른다.  앞으로는 농담을 좀 자제해야겠다.














Monday, January 7, 2019

Cultural Presentation at Brookdale Gains Ranch

Another wonderful presentation at Brookdale.  More men in the audience today than any other day and met two Korean War Veterans today.  Plan to go back and meet them to get more information about their time in Korea. One man's outfit was too small for my model and had to cover him up with my skirt to take photos. It is always fun to meet sweet people and their sincere appreciation is so heart warming.

브룩데일 게인스 랜치에서 문화강의를 하다. 오늘은 한국전쟁 참전용사 두분을 만났다.  인자한 그분들과 한국에서 오랜 시간을 보냈다는 부부도 만나서 모두 더 즐거워하고 와주어서 고맙다고 일일이 허그를 할때는 이 일을 하는 보람을 느낀다. 남자 한복이 너무 작아서 잠기지가 않아서 사진을 찍을때는 치마로 가려드려야 했는데 그래서 더 즐겁고 웃음이 나는 시간이었다.











Wednesday, January 2, 2019

Cultural Presentation at Beecave Public Library

I did my first presentation in this year at the Beecave Library at the Beecave City Hall.
The weather was horrible whole day, Cold and heavy rain,  I was worried that no one will show up.
But to my surprise, the room was full with people and there were a few Korean people attended also.
I was so grateful for their support and the presentation was fun and they all told me that they enjoyed very much at the end of the presentation. Made a plan to go back for Tea Tasting Presentation. Happy start !

오늘 새해들어 첫 강의가 비 케이브 시청의 도서관에서 열렸다. 날씨가 하도 춥고 비가 많이 와서 아무도 안올것이라 생각했는데 방이 꽉 찰 정도로 많은 사람들이 모였다.  정말 뜻밖이었고 모두들 즐겁고 좋은 시간을 보냈다.  다시 와서 강의를 해주기를 바라는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담당자가 다시 시간을 잡아 보겠다고 했다.  이런 날씨에도 와 준 사람들이 너무 고맙고, 끝난후 모두들 악수하며 진심으로 좋았다고 해주어서 올해의 첫 강의 정말 뿌듯하게 마칠수가 있었다.











Monday, December 31, 2018

2018-12-31 Austin New Year's Eve Festival

For the first time in Austin's history, the Korean music and dance was introduced at Austin NYE. We were assigned at a small stage, but it is a start. Dawool team did a great job and audience loved Korean dance and costume. Statesman newspaper reporter interviewed me and Newskorea reporter Loda Choo was there too. I truly appreciate her hard work and writing a good article about me.
It is the last day of this year and I did my best. Looking forward to start a New Year.
오늘 오스틴 역사상 처음으로 오스틴의 가장 큰 전통 행사인 새해 전야제에서 한국 사물놀이와 한국 전통춤을 선보였다.  사물놀이 팀도 잘해주었고 한국 의상과 춤을 모두들 좋아해 주었다. 한해의 마지막날 멋지게 끝맺음을 하게되어 기뻤고 오스틴 Statesman 신문에서도 인터뷰를 해가고 뉴스코리아의 추기자도 함께해 주어 참 기쁜 날이었다.  올해 좋은 기사들을 실어준 신문사들에 감사한다.
이 한해 최선을 다했다. 새해여 오라 ~











Korean Culture Presentation at Round Rock Public Library

Delightful presentation at Round Rock Library today. Many children and their parents attend today and we just had blast.  All the children w...